‘열돔’ 갇힌 한반도…사람도 동물도 “덥다, 더워” / KBS 2021.07.21.

KBS News

1.9K 조회수4

    장마가 끝난 뒤 그야말로 불볕더위가 찾아왔죠. 강한 세력으로 확장하는 두 고기압이 한반도를 둘러싸면서 '열돔'에 갇힌 모양이 됐는데요, 사람은 물론 동물들에게도 이번 더위는 너무 혹독합니다.

    조선우 기자입니다.

    [리포트]

    전주동물원의 귀염둥이 '코순이'!

    길게 뻗은 코로 차가운 얼음을 이리저리 만지고, 시원한 수박을 통째로 집어삼킵니다.

    좀처럼 물 밖으로 나오지 않던 하마도 사육사가 정성껏 차린 여름 보양식을 먹으러 나와 잠시 열을 식히고, 무더위에 지쳐 가쁜 숨소리를 내는 불곰은 발바닥으로 얼음을 꼭 붙잡고 얼린 생닭을 꺼내먹습니다.

    연일 이어지는 폭염특보 탓에 사람은 물론 동물도 괴롭긴 마찬가지.

    [유동혁/사육사 : "사람도 더운 것처럼 마찬가지로 동물들도 엄청 덥거든요. 동물들은 더울 때 헥헥거리거나 좀 더 식욕이 저하될 수가 있어요. 그래서 저희가 특별히 여름철 같은 경우에는 특식인 제철 과일이나.."]

    특히 엘크처럼 추운 지역에 주로 서식하는 동물 방사에는 주기적으로 물을 뿌리거나 얼음 덩어리를 비치해 동물의 체온을 낮추고 있습니다.

    문제는 장기전이 예고된 강력한 폭염.

    앞으로는 한반도 동서쪽에서 두 고기압이 맞붙으면서 열기가 빠져나가지 못하는 이른바 '열돔 현상'이 이어질 전망입니다.

    일정 체온을 유지해야 생존이 가능한 항온동물에게 너무나 가혹한 여름 더위.

    전국을 달구는 뜨거운 햇볕이 당분간 계속될 것으로 보이면서 사람도, 동물도 건강한 여름나기가 어느 때보다 중요해졌습니다.

    KBS 뉴스 조선우입니다.

    촬영기자:김동균

    ▣ KBS 기사 원문보기 : news.kbs.co.kr/news/view.do?nc...

    ▣ 제보 하기
    ◇ 카카오톡 : 'KBS제보' 검색
    ◇ 전화 : 02-781-1234
    ◇ 홈페이지 : goo.gl/4bWbkG
    ◇ 이메일 : kbs1234@kbs.co.kr

    게시일 13 일 전

    댓글

    1. 권성근

      국가혁명당 허경영 총재님의 33정책은 교도소 폐지하고 벌금형 (강력범만 교도소 구속)

    2. pink__juice

      Хтось може сказати повернувся цей ведмідь чи ні?

    3. ok yu

      동물들 불쌍해서 어떡해요😭😭😭 올 여름 어찌견뎌낼지~ㅠㅠ

      1. pink__juice

        ?

    4. 중장비업체

      동물원 없애주세요 정말 불쌍해요 갇혀있는동물들

    5. h k

      지구를 망가뜨려 죄없는 동물들이 ㅜ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