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T] 히말라야 ‘실종’ 김홍빈 대장 수색 난항 / KBS 2021.07.21.

KBS News

7K 조회수8

    네팔의 상징 히말라야 산맥입니다.

    해발 8,000m급 설산이 몰려있어 세계의 지붕이라 불립니다.

    너무도 높기에 비행기도 에둘러 가야 하는 곳 이곳을 넘어 이동하는 생명체는 몸 속에 산소를 저장할 수 있는 철새 줄기러기 뿐입니다.

    히말라야 14개 봉우리 가운데 하나인 브로드피크 정상에 지난 18일 한국인이 우뚝 섰습니다.

    산악인 김홍빈 대장입니다.

    하지만 하산 과정에서 그의 실종 소식이 전해졌습니다.

    빙하가 갈라진 깊고 좁은 틈 크레바스에서 조난당했습니다.

    러시아 원정대의 구조 도중 줄이 끊기며 다시 추락했다고 알려져 안타까움을 더합니다.

    김홍빈 대장은 열 손가락이 없는 산악인으로 불립니다.

    북미 최고봉인 디날리 등반 중 심각한 동상을 입었고 열 손가락을 절단했습니다.

    석달 동안 병원에 머물며 7번이나 이식 수술을 했지만 끝내 장애를 얻었습니다.

    하지만 이를 딛고 7대륙 최고봉을, 이번 브로드피크로 히말라야 8,000m급 14개 봉우리를 완등했습니다.

    장애인으로서는 세계 최초의 기록입니다.

    [김홍빈/산악인 : "누구나 힘들고 어렵다고 다들 그만두라고 많이 했었지만 하다보니 여기까지 왔습니다."]

    끊임없이 인간의 한계를 시험해 온 히말라야 산맥을 힌두교에서는 ‘신들이 머무는 장소’라고 말합니다.

    그만큼 비극적 사고가 잦았습니다.

    1971년 5월 김기섭 대원이 마나슬루 7,600m 지점에서 돌풍을 만나 추락했습니다.

    그의 형과 아우까지 3형제가 히말라야에 묻혔습니다.

    여성 산악인 지현옥 고미영 대장도 목숨을 잃었습니다.

    지난 2018년에는 김창호 대장 등 5명이 눈폭풍에 휩쓸려 사망했습니다.

    김창호 대장은 국내 최초로 히말라야 14좌를 무산소로 최단기간 완등한 베테랑입니다.

    2011년 박영석 대장의 시신을 찾으러 네팔행을 자처했던 주인공이기도 합니다.

    실종된 김홍빈 대장의 수색 작업은 악천후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모든 조건이 갖춰진 도전은 더이상 도전이라 부르지 않는다던 김홍빈.

    숱한 고난을 이겨내고 14좌 완등을 한 것처럼 ‘김홍빈 희망나눔 원정대’의 빈 사무실로 돌아올 수 있길 기원합니다.

    [김홍빈/산악인 : "언젠가는 내가 목표한 데까지 갈 수 있다는 것을 항상 기억하시고 힘들고 어려울 때는 저를 꼭 기억하십시오."]

    지금까지 ET콕이었습니다.

    ▣ KBS 기사 원문보기 : news.kbs.co.kr/news/view.do?nc...

    ▣ 제보 하기
    ◇ 카카오톡 : 'KBS제보' 검색
    ◇ 전화 : 02-781-1234
    ◇ 홈페이지 : goo.gl/4bWbkG
    ◇ 이메일 : kbs1234@kbs.co.kr

    게시일 13 일 전

    댓글

    1. 이현수

      2:40

      1. 이현수

        1:23

    2. 함무라비

      이런 시국에 히말라야 등정히다가 실종이라니...

    3. 시 가득한 하루

      김홍빈대장님 거창하지 않고 함께함에 거칠것이 없던 막힌 상황에도 돌파구를 찿기 위해 주저하지 않았던 생존의 소용돌이에서 바쳤던 열손가락 소중한 인연은 버리려 해도 머무는 것 김홍빈 대장의 히말라야 14봉우리 완등을 전국민이 축하했는데 넘 황망한 안타까운 일이 그러나 절망하지 않고 돌아오심을 믿겠습니다 “코로나로 지친 국민들에게 또 하나의 자랑과 희망을 주셨다” “전 세계 장애인들에게도 큰 용기와 자신감을 마음 함께한 우리들이 손을 꽉 잡고 있습니다 희망을 손을 잡고 있습니다 항상 그러 하셨듯이 의지의 한국인 이시잖아요 멋진 모습으로 꼭 돌아 오시리라 믿습니다

    4. 시 가득한 하루

      김홍빈대장님 박수홍 거창하지 않고 함께함에 거칠것이 없던 막힌 상황에도 돌파구를 찿기 위해 주저하지 않았던 생존의 소용돌이에서 바쳤던 열손가락 소중한 인연은 버리려 해도 머무는 것 김홍빈 대장의 히말라야 14봉우리 완등을 전국민이 축하했는데 넘 황망한 안타까운 일이 그러나 절망하지 않고 돌아오심을 믿겠습니다 “코로나로 지친 국민들에게 또 하나의 자랑과 희망을 주셨다” “전 세계 장애인들에게도 큰 용기와 자신감을 마음 함께한 우리들이 손을 꽉 잡고 있습니다 희망을 손을 잡고 있습니다 항상 그러 하셨듯이 의지의 한국인 이시잖아요 멋진 모습으로 꼭 돌아 오시리라 믿습니다

    5. Mason 76

      러시아 놈들 등강기를 어떤걸 썻길래 ㅡㅡ

    6. 라다멜팔카오 가르시아사라테

      구조됬다가 다시 추락.. 이 무슨 날벼락이.. 재구조되길 기원합니다

    7. TALAE *

      줄이 메이드 인 차이난가

    8. 멍멍

      욕하지말자!!!저런분들이계서 발전도 있는거지....가슴이프구만.....

    9. 골프스윙자세

      주마 사용에 손이 불편한걸 현지 구조대가 몰랐을거같네요. 꽉 조이지 못한생태서 헬기가 움직여 추락한걸로 추측해봅니다. 무사히 발견되어주세요!

    10. 김용만

      ㅉㅉ 마을귀환주문서 챙겨가야지

      1. 김용만

        @Stephen Curry 오우 느금띠

      2. Stephen Curry

        @김용만 ㄴㄱㅇㅁ ㅂㅈㄴ

      3. 김용만

        @Stephen Curry 니 ㅇㅁ

      4. Stephen Curry

        @김용만 ㅇㅇ ㄴㄱㅁ

      5. 김용만

        @Stephen Curry ㄴㅣ애ㅁㅣ 너무 싸발적이고ㅋㅋ

    11. 최종성

      대장님,꼭 한국으로 무사히 내려와주세요

    12. moonkilll

      본인 취미때문에 여러사람 오라가라하면서 민폐끼치지마요

      1. moonkilll

        @곰탱이 맞는말인거 아시네요. 사람목숨은 소중하니 저도 살아계시길 빌지만 적어도 민폐는 끼치지맙시다

      2. 곰탱이

        근데 말하는싸가지가 왜그럼? 틀린말은아닌데 그냥 고인의명복을빕니다라는 한말이 그렇게 어렵고 꼬움? 능지박살난티내지말고 그냥 입다무시고계세요;; 베베꼬였네 ㄹㅇ

    13. Isabella Lee

      꼭 구조되셨다는 뉴스를 기다립니다 ㅜㅜ 무사히 가족들 곁으로 돌아오시길..

    14. 름흠

      히말라야 산맥들은 크레바스랑 눈사태가 진짜 무서운거.

    15. YongBeom lee

      우리 대장님..

    16. HR P

      도전은 존중하지만... 괜히 모욕은 안하겠습니다.

    17. 현이

      골든타임 놓친거같은데.. 돌아가셨겠네..

      1. Stephen Curry

        그냥 추락해도 사람 죽는데 몇백미터에서 추락했는데 어케 살아 솔직히 희망고문이지

      2. 김민식

        근데 이 말이 맞아요 꼭 살아계셨으면 좋겠지만 다시 추락한지 3-4 일 됐음.. 저 극한 추위에 먹을거라곤 수분인 눈 뿐인데 쉽지는않죠..

      3. 진정한 자유제국 Real liberal empire!

        저런 극한의 추위와 산악환경에서 살아남은 확률은 솔직히 크지않음

      4. 이시우

        ?

    18. 소농민

      그떨어진곳에 먹을거 음식 따듯한걸 내려보내면 살아있다면 어떻게든그걸로 난황을 이겨보지않을까싶은데 그런건했으려나?

      1. JOEL GGo book

        그러네요 ㅠ

    19. 라면맛쿠키

      삼가고인의명복을빕니다

      1. 은하수

        ?

    20. Crown

      겨울에 스키대회 나가셔야죠ㅠ 돌아오셔서 금메달 따는 모습 다시 보고 싶습니다....꼭 돌아오세요.....제발

    21. 즐거운마음

      위치는 알고있다는소리네 그냥 실종이아니고 ..

    22. Magno Park

      삼가 고인의 명복을 빕니다, 이제 히말라야 보다는 우주를 정복하시기를-----

      1. sunghyun17

        @캡사이신 뭔 가족 공격이야새끼야

      2. Magno Park

        @캡사이신 그렇게 좁냐? 힘들겠다! 그런 말이 자기 입에서 나온 거 잖니!

      3. 캡사이신

        그러다 불행은 니 가족으로 찾아간다 반드시

    23. 푸른하늘

      일종의 도파민 중독이지. 고생끝의 쾌락은 마약과 같지.

    24. 가나다라

      이 시국에 저길 갔다고?진정한 욜로다

      1. 에휴 ㅉ

        @은하수 은하수 ㅇ지랄 ㅋㅋ

      2. 은하수

        @에휴 ㅉ 틀

      3. sunghyun17

        @에휴 ㅉ 과유불급

      4. 에휴 ㅉ

        말하는 싸가지봐라.. 쯧

    25. humanaim allinfo

      굳이 안가도되는데 명성과 본인목숨걸고 간건 본인의지로 갔으니 죽어도뭐

      1. humanaim allinfo

        @곰탱이 싫은데요 니나입다무세요ㅋㅋ 짖어대지말구요ㅋㅋㅋ

      2. 곰탱이

        근데 맞는말씀이시긴한데 구지 이렇게싸질러야됨? 그냥 입좀 다무시고계시면안될까요 ㅋㅋㅋ 진심 생각이란걸 한번이라도 하고 말하세요 말하고 생각하지말고

    26. 권성근

      국가혁명당 허경영 총재님의 33정책은 국민배당금 월 150만원

      1. DJDOG

        공중부양 붕붕

    27. 퇴사하GO

      제발!!!!!

    28. RJJ

      꼭 이런 시기에 가셨어야 하나 싶은 아쉬움이 드네요. 다들 어려운데

    29. 강감찬

      나는 억만금을 준다고 해도 안갈란다.

    30. 클래식푸

      무시히 구조되었다는 좋은 소식 들리길…🥲